스포츠

[반갑다, 골프야] '브이 립' 설계 고른 무게 배분, 임팩트 때 타감·안정감 개선

브리지스톤골프 'V300 7 아이언'



브리지스톤골프의 스테디셀러 아이언 V300이 7세대 제품으로 골퍼들을 찾아왔다. V300은 10년 넘게 꾸준한 판매를 이어오고 있는 정통 단조 아이언이다. 브리지스톤골프는 V300 7을 ‘국민 아이언의 귀환’이라고 강조하고 있다. 7세대 제품은 무게 배분을 개선해 기존의 V300 유저들이 극찬했던 타감과 방향성은 더욱 높이는 한편 트렌드에 맞게 ‘세트 구성’을 달리했다.


전작에 비해 가장 큰 변화는 백 페이스에 송곳니처럼 보이는 ‘브이 립(V RIB)’ 설계를 통한 무게 배분이다. 이 설계는 임팩트가 토(toe)나 힐(heel)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도록 밸런스를 잡아준다. 또한 타점 부위 양쪽을 지지하고 있어 임팩트 때 안정감을 높이고 볼을 한 번 더 밀고 나가는 듯한 타감을 제공한다. 반면 무게 중심은 낮아져 스윙 때 헤드가 쉽게 떨어지게 했다. 헤드 사이즈는 전작에 비해 좀 더 커졌다. V300 시리즈가 자랑하는 타감과 관용성에 심리적인 안정감까지 더한 것이다.

관련기사



기성 샤프트는 N.S.PRO 950GH NEO 샤프트를 채용했다. 오랫동안 많은 사랑을 받았던 N.S.PRO 950GH 샤프트의 업그레이드 버전이다. 오리지널 카본 샤프트는 여성 투어 프로에게 가장 인기 있는 샤프트 중 하나인 BASSARA 샤프트를 탑재해 부드러운 타감과 더욱 빠른 스윙 스피드를 경험할 수 있다.


양준호 기자
migue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