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편스토랑' 심지호, 일일극 황태자→요리·육아 만랩의 스윗 대디♥

사진제공=KBS 2 ‘신상출시 편스토랑’


배우 심지호가 깜짝 편셰프에 도전한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7번째 주제 분식으로 메뉴 개발에 나선 편셰프들의 일상이 공개된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 뉴페이스의 등장이 살짝 예고된 만큼, 과연 어떤 ‘맛.잘.알(맛을 잘 아는)’ 스타가 편셰프에 도전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번 7번째 메뉴 대결에 배우 심지호가 편셰프로 깜짝 도전한다. 최고 시청률 23%를 기록하며 승승장구 중인 KBS1 일일드라마 ‘꽃길만 걸어요’에 출연 중인 심지호는 모델 못지않은 9등신 비율과 아이돌 외모로 주부 시청자들의 폭발적 사랑을 받고 있다. ‘일일극의 황태자’로 불리는 심지호가 ‘편스토랑’을 통해 숨겨왔던 요리 실력을 모두 공개할 예정이다.


이날 심지호는 ‘편스토랑’을 통해 자신을 꼭 닮은 사랑스러운 두 아이와의 일상도 선보인다. 아침잠에서 깬 심지호는 아이들과 함께 미리 짜놓은 일주일 식단표를 보고, 서둘러 아침 밥상 준비를 시작했다. 수준급 칼질 실력부터 섬세하게 아이들 맞춤 메뉴를 준비하는 센스까지 요리 고수, 살림 고수의 면모를 보인 심지호의 일상에 ‘편스토랑’ 편셰프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관련기사



순식간에 아침 밥상을 차린 심지호는 이후 아이들 식사부터 등원 준비까지 막힘없이 해냈다. 요리면 요리, 육아면 육아, 모든 면에서 너무도 능숙한 심지호의 모습에 도경완은 “정일우 결혼 버전인 것 같다”며 감탄했다. 특히 두 아이 밥을 먹이며 꿀 떨어지는 아빠의 모습에 “정말 스윗한 아빠”라며 출연자들 모두 흐뭇한 미소를 보였다.

7살 아들, 4살 딸 두 아이의 아빠임에도 불구하고 아이돌 뺨치는 비주얼로 종종 삼촌으로 오해받는다는 심지호. 아이들과 함께 먹을 수 있는 편의점 메뉴를 만들겠다며 야심찬 도전장을 내민 아빠 심지호가 어떤 메뉴를 선보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심지호가 깜짝 편셰프에 도전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3월 27일 금요일 밤 9시 45분 방송된다.

안정은 기자
seyou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