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혜림, 7월 5일 신민철과 결혼 앞두고 인사 "원더풀 사랑의 열매 먹고 잘 살게요"

혜림, 신민철 커플 / 사진=르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원더걸스 출신 혜림이 오는 7월 5일 결혼을 앞두고 손 편지로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1일 혜림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직접 글을 쓴 손 편지 사진과 함께 “이미 많은 분들께서 알고 계시지만, 여러분께 정식으로 말씀드리고 싶고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어 편지를 쓰게 됐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평생을 함께 하고 싶은 좋은 사람을 만나 다가오는 7월 5일 결혼을 약속하게 되었다”라며 “모두가 힘든 시기에 결혼 소식을 전해드려 조심스럽지만, 행복한 결혼 생활과 더불어 방송인 우혜림으로서도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테니 지켜봐 달라”라고 응원을 부탁했다.

또 “언제나 변함없는 사랑을 보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 원더풀(팬덤명)의 사랑의 열매를 먹고 예쁘게 잘 살겠다”라며 팬들을 향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혜림과 예비 신랑 신민철은 지난 3월, 7년 열애 사실을 밝히며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두 사람은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 합류, 첫 만남부터 오랜 기간 연애를 이어온 비하인드스토리는 물론 결혼 준비 과정까지 방송에 담으며 ‘장수 커플’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혜림은 2010년 원더걸스 새 멤버로 합류, 2017년 원더걸스 해체 후 개인 활동과 학업에 매진해왔다. 지난 1월 JYP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종료 이후에는 멤버 유빈이 설립한 소속사 르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맺고, 활발한 개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 이하 혜림 손 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우혜림입니다!

관련기사



이미 많은 분들께서 알고 계시지만, 여러분께 정식으로 말씀드리고 싶고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어 편지를 쓰게 되었습니다.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좋은 사람을 만나 다가오는 7월 5일 결혼을 약속하게 되었습니다.

여러분의 따뜻한 축복과 응원 속에 행복한 결혼식을 올릴 수 있을 것 같아요.

모두가 힘드신 시기에 결혼 소식을 전해드려 조심스럽지만, 행복한 결혼 생활과 더불어 방송인 우혜림으로서도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더욱 열심히 노력할 테니 지켜봐 주세요~

여러분! 언제나 변함없는 사랑을 보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원더풀의 사랑의 열매를 먹고 예쁘게 잘 살겠습니다.

우혜림 드림.

추승현 기자
chush@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