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Car&Fun] 세단·SUV 라인업 완성 캐딜락, 하반기 도약 노린다

국내 첫선 CT4·CT5 사전계약...4분기 콤팩트SUV XT4 출시

"경쟁사 대비 가격 경쟁력·기능↑...긍정적 반응 기대"

캐딜락 준중형 세단 CT4(왼쪽)와 중형 세단 CT5./사진제공=캐딜락코리아


‘아메리칸 프리미엄’ 브랜드 캐딜락이 세단과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라인업을 완성해 하반기 한국 시장에서 재도약에 나선다.

지난 2일 캐딜락코리아는 서울 강남구 캐딜락하우스 서울에서 ‘CT4&CT5 미디어 프리뷰 행사’를 열고 국내 최초 공개 및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정식 출시는 올 9월이다. 그간 캐딜락의 세단은 준대형급인 CT6가 유일했다. 이번에 준중형급 CT4와 중형급 CT5를 내놓으며 세단 풀 라인업을 완성한 것이다.

캐딜락 준중형 세단 CT4/사진제공=캐딜락코리아


캐딜락 준중형 세단 CT4/사진제공=캐딜락코리아


캐딜락 준중형 세단 CT4/사진제공=캐딜락코리아


CT4는 제네시스의 G70처럼 캐딜락의 막내급 세단이다. 크기가 작다고 얕볼 수 없다. 스포티함은 위 체급 차량보다 뛰어나다. 2.0ℓ 가솔린 터보 엔진은 최고 출력 240마력, 최대 토크 35.7㎏·m를 자랑한다. 후륜 구동 방식에 8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려 강력한 주행 성능을 자랑한다. 단일 사양으로 판매하는 CT4의 판매 가격은 4,935만원이다.

캐딜락 중형 세단 CT5/사진제공=캐딜락코리아


캐딜락 중형 세단 CT5/사진제공=캐딜락코리아


캐딜락 중형 세단 CT5/사진제공=캐딜락코리아


CT5는 2.0ℓ 가솔린 터보 엔진에 10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렸다. 단수가 촘촘해지며 보다 부드러운 주행 성능을 뽐낸다. 중형 세단답게 운전자와 탑승객 편의성에 주안점을 뒀다. 10인치 디스플레이를 넣고 버튼은 늘려 차량 조작의 직관성을 높였다. 또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서라운드 비전 카메라 등 편의 사양을 탑재했다. CT5는 세부 사양별로 △프리미엄 럭셔리 5,428만원 △스포츠 5,921만원이다. SUV 라인업도 속속 강화되고 있다. 캐딜락은 올 4·4분기에 콤팩트 SUV XT4를 국내 출시할 예정이다. 2.0 가솔린 터보 엔진은 얹은 SUV로 올 상반기에 출시한 XT5·XT6 및 기존 모델인 에스컬레이드와 함께 캐딜락만의 고급스러운 감성으로 국내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


관련기사



서종갑 기자
gap@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부 서종갑 기자 gap@sedaily.com
김언수 장편소설 '뜨거운 피' 여주인공 인숙의 말입니다. 남 탓, 조건 탓하며 현실과 타협하는 부끄러운 기자가 되지 않으려 오늘도 저항 중입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