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145억 사라진 제주 카지노 금고서 81억 발견…"일부인지 확인 중"

경찰, CCTV 피의자 행적 쫓아...공범 여부·범행 방법 등 수사 중

운영사 "당장 카지노 운영엔 영향 없어"...출처는 안 밝혀

제주신화월드 내 랜딩카지노./연합뉴스


제주신화월드 내 랜딩카지노 금고에서 81억원이 발견돼 경찰이 돈의 출처를 확인하고 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랜딩카지노에서 145억6,000만원이 사라진 사건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최근 카지노 금고에서 81억5,000만원을 발견했다고 13일 밝혔다.

관련기사



경찰은 횡령 피의자인 말레이시아 국적 자금관리 담당 임원 A(55)씨가 머물던 장소에서도 현금 수십억원을 발견했으며 현재 이 돈이 사라진 145억6,000만원의 일부인지를 확인하고 있다고 전했다. 경찰은 "관련자 진술과 폐쇄회로(CC)TV 확인을 통해 사라진 현금의 행방과 A씨 행적을 쫓고 있다"며 "공범 여부와 범행 방법 등 구체적인 사실관계 확인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는 현재 계속 수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랜딩카지노를 운영하는 람정엔터테인먼트(이하 람정)는 지난 4일 카지노에 보관 중이던 한화 현찰 145억6,000만원이 사라진 사실을 확인하고, A씨를 횡령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다. A씨는 지난해 연말 휴가를 떠난 뒤 현재까지 연락 두절 상태다. 경찰은 A씨가 출국한 것으로 보고 인터폴에 수사 공조를 요청했다.

람정의 모회사인 홍콩 란딩인터내셔널은 지난 5일 홈페이지 내부 정보에 "1월 4일 145억6,000만원의 자금이 없어진 것을 발견하고 자금 담당 직원을 찾고 있지만,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고 공시했다. 람정 측은 사라진 돈이 랜딩카지노 운영자금이 아닌 본사인 란딩인터내셔널 자금으로 당장 카지노 운영에는 큰 영향이 없다고 설명했지만 정확한 자금 출처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고 있다.

/지웅배 인턴기자 sedation123@sedaily.com


지웅배 인턴기자
sedation12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