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유시민의 '한국현대사' 6년만에 개정 [책꽂이]

■나의 한국현대사

유시민 지음, 돌베개 펴냄




2014년 출간 후 30만 부가 팔린 유시민의 ‘나의 한국현대사’가 6년 만에 개정됐다. 2014년 6월 25일부터 2020년 12월 31일까지의 주요 사건들이 추가 수록됐다. 2019년 6월 4일 발표된 일본의 수출 규제, 2016년 이후 점점 커지는 장애인, 성소수자, 여성의 목소리 등이 추가됐다. 또 인구, 국민소득, 소득분배 등 사회 변화를 보여주는 각종 통계를 활용해 기존 문장들도 재정비했다. 저자는 개정 증보판을 준비한 시기인 2020년은 “우리 자신과 역사에 대한 믿음과 자부심을 품고 희망적인 미래를 기대해도 좋다고 말하는 것 같았다”면서도 "역사는 그런 시간을 길게 허락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1만9,000원



/정영현 기자 yhchung@sedaily.com


정영현 기자
yhchu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레저부 정영현 기자 yhchung@sedaily.com
초생달과 바구지꽃과 짝새와 당나귀가 그러하듯이
그리고 또 '프랑시쓰 쨈'과 도연명과 '라이넬 마리아 릴케'가 그러하듯이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