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최강욱 28일 1심 선고…조국 아들 ‘허위 인턴 의혹’ 결론은

최강욱 열린민주당 의원./연합뉴스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아들의 인턴 경력확인서를 허위로 작성해준 혐의를 받고 있는 최강욱 열린민주당 의원에 대한 1심 판결이 이번주에 나온다.

관련기사



2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9단독 정종건 판사는 오는 28일 업무방해죄로 불구속 기소된 최 의원에 대한 1심 선고 공판을 진행한다. 최 의원은 변호사로 일하던 2017년 10월 실제 인턴으로 일하지 않은 조 전 장관의 아들에게 허위로 인턴 확인서를 발급해준 혐의로 지난해 1월 기소됐다. 검찰은 지난달 결심 공판에서 징역 1년을 구형했다.

/한동훈 기자 hooni@sedaily.com


한동훈 기자
hoon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