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동향

정용진 부회장, 1년 만에 미국行…LA에 PK마켓 문 연다

닐 스턴 굿푸드홀딩스 대표 만나

LA PK마켓 오픈 등 현지사업 논의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지난달 4일 온라인을 통해 신년사를 발표하고 있다./사진 제공=신세계그룹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1년 만에 미국 출장길에 올랐다. 올 상반기 출점이 예상되는 ‘PK마켓’ 등 미국 현지 사업 현황을 점검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15일 신세계그룹에 따르면 정 부회장은 이달 초 미국 로스앤젤레스(LA)로 출국해 2주 가까이 현지에 머물면서 사업을 점검하고 있다. 정 부회장의 미국 출장은 지난해 1월 미국 뉴욕에서 열린 세계 최대 유통전시회 ‘NRF 2020’에 참석한 이후 1년 만이다.



이번 출장에서 정 부회장은 지난해 굿푸드홀딩스 대표로 선임된 닐 스턴 최고경영자(CEO)와 만나서 미국 사업을 점검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이마트는 지난 2018년 12월 3,075억 원을 들여 미국 유통 기업 굿푸드홀딩스의 경영권을 인수했고, 현지 식품 소매점인 ‘뉴 시즌스 마켓’까지 3,236억 원에 사들이며 미국 시장에 뛰어들었다.

이마트는 아시안 푸드 콘셉트의 PK마켓 1호점을 상반기 중 LA에 오픈할 예정이다. PK마켓은 현지 중산층이 아시아 식재료를 구매하고 즉석요리까지 제공하는 프리미엄 그로서란트 매장으로 꾸며질 방침이다. LA 다운타운 중심의 주얼리 디스트릭트에 있는 복합상업시설 1~3층을 임차해 운영할 계획이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일정이 지연됐다. 이번 정 부회장의 미국 출장으로 현지 사업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이밖에 정 부회장은 PK마켓의 향후 미국 진출 전략 등을 살피고, 미국 내 오프라인과 온라인 유통 사업 현황 등을 전반적으로 둘러볼 것으로 보인다.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생활산업부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혼자 가는 것보다 함께 걸을 때 더 멀리 갈 수 있듯이
세상과 발맞춰 이야기 나누며 앞으로 나아가겠습니다."
더보기

# 관련 태그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