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LG전자, 여의도에 국내 백화점 최대 매장 오픈

‘더현대 서울’에 680㎡ 규모 LG 베스트샵 열어

세계 최초 롤러블 TV와 클로이 바리스타봇 시연

오브제컬렉션·프리미엄 가전 공간이 매장 절반 차지

LG전자 모델이 여의도 ‘더현대 서울’ LG전자 베스트샵 매장에서 공간 인테리어 가전 LG 오브제컬렉션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제공=LG전자


LG전자가 서울 여의도 ‘더현대 서울’에 국내 백화점 내 베스트샵 가운데 최대 규모 매장을 연다고 24일 밝혔다.

더현대 서울은 현대백화점이 오는 26일 개점하는 서울 지역 최대 규모 백화점이다. 지하 7층~지상 8층 규모로 영업 면적은 8만9,100㎡에 달한다.

이 백화점 5층에 입점하는 LG전자 베스트샵 더현대 서울점은 약 680㎡ 규모로 국내 백화점에 입점한 LG전자 베스트샵 매장 가운데 가장 크다.

매장 입구에서 ‘LG 시그니처 올레드 R’과 ‘LG 클로이 바리스타봇’을 만날 수 있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R은 시청할 때는 화면을 펼쳐주고 시청하지 않을 때는 본체 속으로 화면을 말아 넣는 세계 최초의 롤러블 TV다.

LG전자 모델이 여의도 ‘더현대 서울’ LG전자 베스트샵 매장에서 세계 최초 롤러블 TV인 ‘LG 시그니처 올레드 R’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제공=LG전자



LG전자는 로봇 브루잉 마스터 자격증을 획득한 LG 클로이 바리스타봇 시연존도 운영한다. 고객들은 바리스타봇이 핸드 드립 방식으로 커피를 만드는 모습을 직접 볼 수 있다.

관련기사



이 매장의 절반은 공간 인테리어 가전 LG 오브제컬렉션,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등으로 조성한 전용 공간이 차지한다.

LG전자는 다양한 색상과 재질을 고를 수 있는 오브제컬렉션의 제품군을 한 공간에서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고객들은 올해 선보인 LG 휘센 타워 에어컨, LG 코드제로 A9S 씽큐 및 올인원 타워 등 다양한 LG전자 제품들을 직접 둘러보고 상담받을 수 있다.

LG전자 모델이 여의도 ‘더현대 서울’ LG전자 베스트샵 매장에서 공간 인테리어 가전 LG 오브제컬렉션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제공=LG전자


/이재용 기자 jylee@sedaily.com


이재용 기자
jyle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