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삼성중공업 5대 1 감자에 1조 유상증자까지

회사 측 "재무 구조 개선 목적"





삼성중공업이 4일 재무구조 개선 목적으로 액면가 5,000원의 보통주 및 우선주를 1,000원으로 감액하는 무상감자를 실시한다고 공시했다.

관련기사



이와 함께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약 1조 원 규모 유상증자를 추진한다고 알렸다. 회사 측은 “6월 22일 임시주주총회에서 수권주식수 확대의 건이 승인된 후 상세 일정, 발행주식수 등 세부사항을 확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완기 기자 kingear@sedaily.com


이완기 기자
kinge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