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일반

[영상]150년 된 이탈리아 왕실 티아라, 18억원에 낙찰

[서울경제 짤롱뉴스]

한화 18억6,000만원에 낙찰된 19세기 이탈리아 왕실의 티아라. /출처=소더비 유튜브


154년 된 이탈리아 왕실의 티아라가 경매가 150만 스위스프랑(한화 18억6,000만원)에 낙찰됐다.



11일(현지시각) 소더비에 따르면 이날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소더비 보석 경매에서 이탈리아 왕실의 티아라가 150만 스위스 프랑에 낙찰됐다. 소더비 측은 "154년 된 이 작은 왕관이 최근 몇 년간 거래된 티아라 중 최고가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이 티아라는 1867년 사보이 왕가의 아마데오 1세가 마리아 비토리아 달 포조에게 전한 결혼 선물로, 19세기 이탈리아 왕실 대대로 전해 내려온 것으로 알려졌다. 검은색 바탕에 다이아몬드와 진주 등 보석이 화려하게 박혀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 역대 가장 큰 '카슈미르 사파이어'도 경매에 나와 388만 달러(43억6,383만원)에 낙찰됐다. 이 사파이어는 기네스 양조장의 재산 상속인의 소유로 알려졌다.

카슈미르 사파이어./AP연합뉴스


/이지윤 기자 lucy@sedaily.com


이지윤 기자
luc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편집부 이지윤 기자 lucy@sedaily.com
나만이 내 인생을 바꿀 수 있고, 아무도 날 대신해 줄 수 없습니다.
미래도 그렇고, 기사도 그렇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