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일반

머스크 "정말이다" 한마디에 비트코인 또 급락

/트위터 캡쳐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보유하고 있는 비트코인을 처분할 수 있다고 시사하면서 비트코인 가격이 급락했다.



16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머스크는 테슬라가 보유 중인 비트코인을 결국 팔게 될 것이라고 적은 한 트위터 게시물에 "정말이다(indeed)"라고 답했다. 그는 이 같은 내용을 캡쳐한 이미지를 포스팅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이같은 머스크의 트윗에 비트코인 가격은 급락세를 보였다. 코인 테스크에 따르면 한국시간 17일 오전 6시경 비트코인 가격은 4만3,800달러대까지 하락했다. 비트코인 가격은 이후 소폭 반등해 7시 20분 현재 4만6,000달러선을 오가고 있다. 이는 24시간 전 약 5% 하락한 수치다. 이더리움과 리플은 물론 머스크가 ‘아버지’라고 자청한 도지코인 등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12일(현지시간) 머스크는 "비트코인 채굴과 거래에 있어 석탄과 같은 화석연료의 사용이 급증하는 것을 우려한다"며 비트코인을 이용한 테슬라 차량 구매를 중단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지난 2월 테슬라가 미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한 보고서를 통해 비트코인에 투자했으며, 자사 차량을 비트코인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히며 지난해 말 2만8,000달러대에 머물던 비트코인 가격은 한때 6만4,800달러까지 급등했다.

/김연하 기자 yeona@sedaily.com


김연하 기자
yeon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