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일반

[영상]"찢어진 눈!" 빌리 아일리시, 아시아인 인종 차별 논란

출처=보그


미국 유명 가수 빌리 아일리시가 아시아인 비하 논란에 휩싸였다.

18일(현지시간)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전날 틱톡에 아시아인을 비하하는 단어인 '찍어진 눈(chink)'를 언급하고 중국인 말투를 흉내내는 빌리 아일리시의 모습이 담긴 동영상이 확산됐다. 최근 한 누리꾼이 올린 이 영상이 촬영시기와 상황은 확인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7일 틱톡에서 확산된 빌리 아일리쉬 영상. 이 영상에서그는 ‘찢어진 눈’이라며 아시아인을 비하하는 단어를 내뱉고 중국어 억양을 따라하는 듯한 음성을 내뱉었다./출처=틱톡




이는 그간 인종차별, 호모포비아를 경계했던 빌리 아일리시의 대외적 행보와 대비되는 모습이라 팬들고 적지 않은 충격은 받은 분위기다. 빌리 아일리시 측은 이 영상과 관련해 공식적인 입장을 내지 않은 상황이다.

관련기사



이같은 논란이 일면서 그의 남자친구인 배우이자 작가인 매튜 타일러 보스가 과거 SNS를 통해 아시아계와 흑인에 대한 인종차별 발언을 한 것이 알려졌다.

이에 매튜 타일러 보스는 자신의 SNS를 통해 “과거에 SNS에 올린 글들에 사과하고 싶다. 제가 사용한 언어는 많은 사람을 상처받게 했다. 정말 무책임했으며 그 말이 얼마나 불쾌한지 이해한다”며 인종 차별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현재는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이지윤 기자 lucy@sedaily.com


이지윤 기자
luc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편집부 이지윤 기자 lucy@sedaily.com
나만이 내 인생을 바꿀 수 있고, 아무도 날 대신해 줄 수 없습니다.
미래도 그렇고, 기사도 그렇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