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文, 셔먼 美국무부 부장관 접견...北대화·한일관계 논의 주목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청와대에서 방한 중인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접견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방한 중인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22일 청와대에서 접견했다.

관련기사



이날 접견에는 미국측에서 델 코르소 주한대사대리, 모이 국무부 동아태수석 부차관보, 한국측에선 서훈 국가안보실장, 최종건 외교부 1차관, 김형진 국가안보실 2차장 등이 배석했다. 문 대통령과 셔먼 부장관은 한미동맹과 북미 대화 재개 전략, 한일관계 개선, 기후변화, 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해 의견을 교환했을 것으로 보인다.

셔먼 부장관은 앞서 이날 오전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정의용 외교부 장관을 면담했다. 셔먼 부장관은 23일까지 정부 고위급 인사들과 면담을 진행한 뒤 출국할 예정이다. 셔먼 부장관은 당초 이번 순방에서 일본, 한국, 몽골만 방문할 것으로 알려졌지만 25일 중국 방문 일정을 돌연 추가했다.


윤경환 기자
ykh22@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부 윤경환 기자 ykh22@sedaily.com
증권 중소기업 과학 IT 유통 법조 등 출입했습니다.
최소한 세상에 부끄럽지는 말자 라는 마음으로 일하는 중입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