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금융일반

[속보] 신규확진자 1,539명…25일째 네 자릿수 '4차 대유행 지속'

31일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중구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연합뉴스



31일 신규 확진자 수는 1,500명대로 집계됐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는 모양새다.

관련기사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31일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는 1,539명 증가, 누적 확진자가 19만 8,345명에 달한다고 밝혔다. 전날(1,710명)보다는 171명 감소한 수치다. 다만 전파력이 더 강한 인도 유래 델타형 변이 바이러스가 국내에서도 이미 우세종이 된 데다 인구 이동량이 많은 여름 휴가철 성수기까지 겹쳐 확진자 규모는 언제든 더 커질 수 있는 상황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지역발생이 1,466명, 해외유입이 73명이다. 하루 확진자는 지난 7일(1,212명) 이후로 25일째 네 자릿수를 이어가고 있다.


김성태 기자
k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