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스파이더맨에 아이오닉 5·투싼 출연...액션신 장식


다음달 15일 국내에서 세계 최초로 개봉하는 ‘스파이더맨:노 웨이 홈’에 현대차의 아이오닉 5와 투싼이 등장해 액션신을 장식한다.

현대차는 23일 "아이오닉 5와 투싼이 영화 속 주요 장면에 등장하면서 다양한 차량 액션신을 선보인다"며 "아이오닉 5와 투싼은 극적 긴장감을 극대화하고 역동적인 볼거리로 관객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대차는 지난해 스파이더맨 제작사인 ‘소니 픽쳐스’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번에 개봉하는 스파이더맨은 양사 파트너십의 첫 결과물이다.

스파이더맨은 지난 8월 첫 예고편이 공개됐다. 예고편 하루 만에 조회수가 3억5,500만을 돌파하면서 역대 영화 예고편 최고 수치를 기록하는 등 흥행을 예고했다.



제프리 갓식 소니 픽쳐스 글로벌 파트너십 총괄 부사장은 "선도적 기술과 혁신적 디자인의 대명사인 현대차와의 협업으로 획기적 콘텐츠들을 만들어낸 것은 그리 놀라운 일이 아니다"라며 "이번 협업을 통해 전 세계 스파이더맨 팬들이 더 많은 즐거움을 누릴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토마스 쉬미에라 현대차 고객경험본부장은 "양사의 전략적 파트너십의 포문을 여는 첫 작품으로 영화의 성공적 흥행과 높은 마케팅 효과를 기대한다"며 "코로나로 지친 전 세계 사람들에게 즐거운 순간을 전달할 엔터테인먼트 협업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현대차는 앞으로 스파이더맨을 활용한 다양한 영화 마케팅을 추진할 예정이다. 스파이더맨 감독인 존 왓츠, 주연배우 톰 홀랜드와 협업해 영화의 숨겨진 스토리를 보는 듯한 아이오닉 5 광고를 제작하며, 최근 런칭한 메타버스 플랫폼 로블록스 내의 ‘현대 모빌리티 어드벤처’에서 스파이더맨 가상 캠페인도 진행한다.

또 소니 픽쳐스와의 파트너십 일환으로 내년 2월 개봉 예정인 영화 ‘언차티드’, 내년 하반기에 개봉하는 애니메이션 ‘스파이더맨:뉴 유니버스’ 등을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을 선보일 계획이다.

‘스파이더맨:노 웨이 홈’ 포스터에 등장한 아이오닉5/사진 제공=현대차


김능현 기자
nhkimch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