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금융일반

롯데홈쇼핑, 경북 구미에 ‘작은 도서관’ 72호점 열어

MZ세대 아이디어로 업사이클 방식 활용

신성빈(왼쪽부터) 롯데홈쇼핑 마케팅본부장, 이선임 구미시립중앙도서관장, 조진호 구세군 경북지방장관이 지난 19일 경상북도 구미시에서 열린 친환경 학습공간 ‘작은도서관’ 72호점 개관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은 경북 구미에 어린이들을 위한 친환경 학습 공간 ‘작은도서관’ 72호점을 열었다고 20일 밝혔다.



작은도서관은 문화 소외지역 아이들을 위해 친환경 학습 공간을 만드는 롯데홈쇼핑의 사회공헌 활동이다. 2013년 1호점을 시작으로 2025년까지 100개소 개관을 목표로 하고 있다.

관련기사



특히 72호점은 MZ세대 직원의 아이디어를 반영해 업사이클링 방식을 활용한 첫 사례다. 의류 폐기물을 재가공한 섬유패널 1톤을 활용해 책장이나 책상 등의 가구를 제작했다.

앞으로 롯데홈쇼핑은 기존 사회공헌 활동에 업사이클링을 접목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신성빈 롯데홈쇼핑 마케팅본부장은 “앞으로도 도심 숲 조성 사업 등 기존 진행하고 있는 사회적 책임활동에 친환경 요소를 반영해 ESG경영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생활산업부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혼자 가는 것보다 함께 걸을 때 더 멀리 갈 수 있듯이
세상과 발맞춰 이야기 나누며 앞으로 나아가겠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