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인천 찾은 이준석 "이재명 계양을 출마, 민주당 최악의 카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3일 오후 인천시 미추홀구 인하대학교에서 열린 청년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을 겨냥해 “민주당이 내놓을 수 있는 가장 최악의 카드”라고 비판했다.

관련기사



이 대표는 13일 인천시 미추홀구 인하대학교에서 열린 '유정복, 인하대를 만나다'라는 주제의 청년 간담회를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이 후보는) 한 달 전까지만 하더라도 성남시 분당구와의 인연을 강조하며 대선을 뛰던 분"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아무리 사람이 변한다고 하더라도 두 달 만에 다른 모습을 보여서야 되겠는가"라며 “이 후보의 출마는 명분이 없다”고 했다. 이어 “대한민국 국민 어느 누구도 이재명 후보가 인천에 대한 애착이나 인천에 대한 관심이 있어 인천 계양을에 출마했다고 볼 수 없을 것”이라고 했다.

앞서 인하대를 방문하기 전 윤석열 대통령을 만나서는 어떤 말을 주고받았느냐는 질문에 "여소야대 상황에서 국정을 이끌어야 하기에 대통령과 여당의 관계가 긴밀하게 설정되는 게 중요하다"라며 "일련의 상황에 공통된 보조로 대처하기로 입장을 모았다"고 했다.


김민혁 기자
mineg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