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정치·사회

"멧돼지, 니가 왜 거기서"…스페인 해변 관광객 '혼비백산'

/사진=유튜브 캡처/사진=유튜브 캡처


스페인의 한 해변 바닷속에서 갑자기 튀어나온 야생 멧돼지가 해변을 질주하는 일이 벌어져 물놀이를 즐기던 관광객들이 공포에 떨었다.

지난 10일(현지시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에 따르면 이날 아침 스페인 남부 항구도시 말라가에서 차로 30분 거리에 있는 코스타 델 솔 동쪽 베나자라페 해변에서 야생 멧돼지 한 마리가 바닷속에서 튀어나왔다.

공개된 영상을 보면 바닷속에서 헤엄쳐 해변에 도달한 멧돼지가 돌진하자 관광객들은 혼비백산해 비명을 지르며 도망간다.



멧돼지는 수영복 차림의 노부부와 젊은 여성 곁을 아슬아슬하게 스치며 달려갔고, 이내 갈대 숲 뒤편으로 모습을 감췄다.

관련기사



포획에 나선 경찰과 야생동물 전문가들은 "멧돼지를 맞닥뜨릴 경우 자극하지 말고 가만히 있으라"고 당부했다.

멧돼지 수색 관련 회사를 운영 중인 호세 안토니오 빌로드레스는 한 지역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멧돼지가 48시간 이내 다시 해변으로 돌아올 가능성이 있다"면서 "멧돼지는 매우 날카로운 송곳니를 가지고 있어 살짝만 물려도 큰 부상을 당할 수 있다"고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스페인 해변에서 멧돼지가 출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 1일에는 플라야 그란데 해변에 멧돼지가 나타나 친구들과 놀던 10세 소녀를 무는 사고가 발생했다. 당시 소녀는 멧돼지의 송곳니에 다리를 크게 다쳤다.

뿐만 아니라 지난 6월에도 코스타 블랑카의 한 해변에서 67세 할머니가 멧돼지에게 물리기도 했다.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급격하게 숫자가 야생 멧돼지들이 먹이를 찾아 도시나 마을에 출몰하는 경우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유럽 지역에 가뭄이 심각해지면서 멧돼지들이 물을 찾아 해변으로 내려오고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김경훈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