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진짜 천재였나? 개그맨 장동민, 재활용 아이디어로 환경부 상 수상 '화제'

환경부 주최 ‘2023 환경창업대전’서

‘PET 원터치 제거식 용기 포장지’로 수상

장동민이 재활용 아이디어로 상을 받았다. 사진 =장동민 SNS장동민이 재활용 아이디어로 상을 받았다. 사진 =장동민 SNS




개그맨 장동민이 환경부가 주최한 ‘2023 환경창업대전’에서 재활용 아이디어로 우수상을 받아 화제다.

지난 1일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녹색산업 유망 창업 아이템 발굴 및 지원을 위해 ‘2023 환경창업대전’을 개최했다. 총 268개 팀 중 전문가 평가를 거쳐 최종 25개팀이 선발됐다. 이중 장동민이 대표로 있는 (주)푸른 하늘이 환경창업 스타기업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장동민은 ‘PET 원터치 제거식 용기 포장지’ 아이디어로 이번 창업대전에 참가했다. 장동민이 개발한 페트병 원터치 제거식 라벨은 병뚜껑을 돌리는 동시에 라벨이 분리돼 재활용이 용이하게 했다.

관련기사



최근 무라벨 생수 등이 나오고 있으나 아직은 라벨 부착 제품이 대부분이다. 라벨이 부착된 경우, 깨끗하게 떼어내야 페트병을 재활용할 수 있다. 장동민은 이 과정이 귀찮아 많은 페트병이 그냥 버려지는 점에 착안해 아이디어를 냈다.

환경창업대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개그맨 장동민(왼쪽).환경창업대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개그맨 장동민(왼쪽).


수상 후 장동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 너무 감사하다. 사업을 20년간 해오면서 이렇게 기쁜 날이 있었나 싶다”며 “2023년 환경창업대전에 참여해서 드디어 오늘 최종경합까지 올라서 과분하게도 우수상을 받았다. 너무나도 감사드리고 저의 아이디어가 소비자분들께 전해질 수 있게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기쁜 소감을 밝혔다.

‘개그계의 천재’로 불리는 장동민은 본업인 개그 뿐만 아니라 두뇌예능 ‘더 지니어스’ ‘크라임씬’ 등에서도 놀라운 실력을 발휘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3월 베트남에서 열린 국제포커대회에서 우승해 5000만원의 상금을 받기도 했다. 넘치는 아이디어로 사업도 꾸준히 해왔다. 이번에 상을 받은 회사는 재생용 재료 수집 및 판매를 주력으로 한다.


연승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