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자동차

기아, 오는 2025년 소형 전기 세단 ‘EV4′ 출시 예고

기아가 선보이는 새로운 소형 전기차

SUV 유행 속 여전히 이어지는 세단 계보

기아 EV4 컨셉. 김학수 기자기아 EV4 컨셉. 김학수 기자



최근 국내는 물론 전세계 자동차 시장은 말 그대로 SUV 및 크로스오버가 중심을 잡고 있으며 이는 ‘전기차 시장’에서도 유효하다.

실제 몇몇 브랜드들은 세단 모델을 빠르게 폐지하고 그 자리를 SUV 및 크로스오버로 채우고 있을 뿐 아니라 ‘더욱 큰 체격’의 차량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국내 브랜드 역시 마찬가지다. 실제 최근 국내 시장에 데뷔하고 있는 전기차들은 대부분 SUV 및 크로스오버이며 여러 브랜드들이 제시하는 청사진 역시 마찬가지다.


그러나 이런 상황에서도 여전히 세단의 계보는 이어질 모습이다. 바로 기아가 지난 2023년 공개한 소형 전기차 컨셉 모델 ‘EV4’의 출시 일정이 알려진 것이다.

관련기사



기아 EV4 컨셉. 김학수 기자기아 EV4 컨셉. 김학수 기자


지난 2023년 기아 EV 데이에서 공개된 EV4는 원래 올해 출시를 예고했으나 최근 업계에 따르면 2025년 상반기로 일정을 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EV4는 현대·기아의 전동화 플랫폼 E-GMP를 기반으로 합리적인 패키징을 구축할 예정이다. 실제 전륜구동으로 보다 우수한 공간 활용성을 예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과연 기아의 새로운 전기차, EV4는 어떤 모습일지 그 귀추가 주목된다.

서울경제 오토랩 김학수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