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스포츠

세계 1위 신네르, 윔블던 8강서 탈락

메드베데프에 2대3 패

알카라스는 4강 진출

얀니크 신네르. EPA연합뉴스얀니크 신네르. EPA연합뉴스




남자프로테니스(ATP) 단식 세계 랭킹 1위 얀니크 신네르(이탈리아)가 윔블던 테니스 대회(총상금 5000만 파운드·약 875억 원) 8강에서 탈락하며 아쉽게 대회를 마무리했다.



신네르는 9일(현지 시간) 영국 런던의 올잉글랜드 클럽에서 열린 대회 9일째 남자 단식 준준결승에서 다닐 메드베데프(5위·러시아)에게 2대3(7대6<9대7> 4대6 6대7<4대7> 6대2 3대6)으로 졌다.

관련기사



세계 1위 신네르가 탈락하면서 올해 윔블던은 남녀 단식 세계 랭킹 1위가 모두 4강에 들지 못했다. 남녀 단식 세계 1위가 모두 4강 무대를 밟지 못한 것은 2018년 이후 올해가 6년 만이다. 여자 단식 세계 1위 이가 시비옹테크(폴란드)는 3회전에서 탈락했다.

신네르는 올해 열린 메이저 대회에서 호주오픈은 우승, 프랑스오픈과 윔블던에서는 각각 4강과 8강의 성적을 거뒀다. 다만 신네르는 이번 대회 결과와 관계없이 세계 1위는 계속 지키게 됐다.

올해 호주오픈 결승에서 메드베데프에 3대2(3대6 3대6 6대4 6대4 6대3) 역전승을 거뒀던 신네르는 최근 맞대결에서 5연승을 거뒀으나 이날은 반대로 2대3 패배를 당했다. 둘의 상대 전적은 메드베데프가 7승 5패로 앞서있다.

메드베데프의 준결승 상대는 디펜딩 챔피언 카를로스 알카라스(3위·스페인)다. 알카라스는 토미 폴(13위·미국)을 3대1(5대7 6대4 6대2 6대2)로 제압하고 대회 2연패를 노리고 있다. 알카라스와 메드베데프는 4승 2패로 알카라스가 상대 전적에서 우위다. 둘은 지난해에도 윔블던 4강에서 맞붙었는데 알카라스가 3대0(6대3 6대3 6대3)으로 승리한 바 있다.


정문영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