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문화

스타벅, 국가유산 보호에 10억 기부

국가유산청 손잡고 기금 마련

오세창 친필 휘호 3점 전달도

위창 오세창 친필 휘호 '이신양성'. 사진 제공=국가유산청위창 오세창 친필 휘호 '이신양성'. 사진 제공=국가유산청




다국적 커피체인 스타벅스가 우리 국가유산(옛 문화재)을 보호하고 지키기 위해 앞으로 5년간 총 10억원을 기부한다.

국가유산청은 스타벅스 코리아, 문화유산국민신탁과 함께 11일 서울 중구 스타벅스 환구단점에서 국가유산 보호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최응천 국가유산청장과 김종규 문화유산국민신탁 이사장, 손정현 스타벅스 코리아 대표이사, 브래디 브루어 스타벅스 인터내셔널 대표, 에미 칸 스타벅스 아시아 태평양 대표 등이 참석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 국가유산 보호기금 조성 △ 매입 국가유산 전시활동 전개 △ 5년간 매년 한국전통문화대 재학생 10명씩 선발해 장학금 지급 △ 서울 5대 궁궐 및 전국 국가유산으로 스타벅스 임직원이 참여하는 국가유산 보호 봉사활동 확대 운영 등이다.

관련기사



특히 이번 협약에 따라 스타벅스는 앞으로 5년간 총 10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국가유산 지원에 나선다. 기금은 스타벅스 커뮤니티 스토어 9호점이 된 서울 중구 서울광장 인근의 ‘환구단점’에서 판매하는 상품 1개당 발생하는 적립금 300원과 자체적으로 기획한 상품 판매 수익 등을 더해 마련한다.

스타벅스 측은 협약식에서 3·1운동에 참여한 애국지사이자 우리 서화 연구에 힘쓴 위창 오세창(1864∼1953)이 쓴 친필 휘호 ‘이신양성’ 등 3점을 문화유산국민신탁에 기부한다. ‘이신양성’은 마음을 수양하고 바른 성품을 기른다는 뜻을 담고 있다.

이로써 스타벅스 측이 문화유산국민신탁에 기부한 문화유산은 2015년 백범 김구 선생의 친필 휘호를 포함해 총 10점으로 늘어나게 됐다.

11일 서울 중구 스타벅스 환구단점에서 열린 국가유산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손정현 스타벅스 코리아 대표이사(왼쪽부터), 최응천 국가유산청장, 김종규 문화유산국민신탁 이사장이 협약을 체결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 제공=국가유산청11일 서울 중구 스타벅스 환구단점에서 열린 국가유산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손정현 스타벅스 코리아 대표이사(왼쪽부터), 최응천 국가유산청장, 김종규 문화유산국민신탁 이사장이 협약을 체결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 제공=국가유산청


국가유산청 측은 “스타벅스와의 협력이 국가유산 보호를 위한 모범적인 사회 공헌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수문기자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