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공식] 한가림, '조선로코-녹두전' 출연..첫 액션 연기까지 도전

배우 한가림이 과부촌 ‘연분’이 된다.

사진=sidusHQ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극본 임예진 백소연 / 연출 김동휘)에 합류, 남다른 입담에 액션까지 소화할 예정이다.

‘조선로코-녹두전’은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한가림은 극중 금남의 공간 과부촌의 과부 ‘연분’ 역을 맡아, 귀여운 비주얼과 재치있는 입담을 과시하는 재기발랄한 과부를 연기하며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그동안 보여준 적 없었던 액션 연기까지 선보일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특히 MBC <밥상 차리는 남자>에서 지독한 악녀 ‘주애리’로 분해 극의 마지막까지 시청자들의 분노를 유발하는 열연을 펼친 바 있어, 그와는 반대되는 매력을 가진 ‘연분’은 어떤 모습일지 기대되기도.

이에 한가림은 “<녹두전>은 평소 웹툰으로 즐겨보던 작품이었는데, 드라마에 직접 참여할 수 있게 되어 너무 기뻤습니다. 그리고 이번 작품에서 처음으로 액션 연기까지 도전하게 되었는데요. 설레고 긴장되기도 하지만 감사한 마음으로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라고 촬영에 임하는 소감을 전하기도.

이렇게 과부촌 ‘연분’ 역을 맡은 한가림을 비롯해 장동윤, 김소현, 강태오, 조수향 등이 출연을 확정한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은 오는 9월 방송 예정이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