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문화

한국문화재재단, 예올과 문화유산 활용 공예·디자인 연구 MOU

한국문화재재단은 지난 16일 재단법인 예올과 문화유산 활용 공예·디자인 연구개발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서도식 한국문화재재단 이사장과 김영명 재단법인 예올 이사장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문화재재단

한국문화재재단은 재단법인 예올과 문화유산 활용 공예·디자인 연구개발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서울 중구 필동 한국의집에서 16일 진행된 협약식에는 서도식 이사장과 김영명 이사장을 비롯하여 양 기관 관계자가 참석했다.

관련기사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문화유산의 활용 활성화를 위한 전통 문화 디자인 연구·개발 사업을 진행하고 전통공예 활성화를 위한 공예가 협업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전문성을 토대로 한 상호협력으로 문화유산 활용 관련 사업 추진을 통하여 전통문화의 선양과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문화재재단은 앞으로도 문화유산의 전승·보급과 함께 문화유산의 활용 활성화를 위하여 다른 문화유산 관련 기관과도 지속적인 업무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재유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