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한샘 등 13개 종목 코스피200 편입

거래소 6월 12일부터 교체


종목별 주가 차별화가 지속되면서 올해 6월 정기변경에는 코스피200 구성종목이 대거 바뀐다.

27일 한국거래소는 코스피200 등 선물거래 기초지수의 구성 종목 정기변경을 확정하고 다음달 12일부터 적용한다고 밝혔다. 이번 정기변경에서는 200종목 중 13종목 교체된다. 지난해 7종목 대비 급증한 것이다.


새로 편입되는 종목은 한샘·현대로템·코스맥스·조광피혁·종근당·현대리바트·동원시스템즈·팜스코·경방·삼양사·한솔케미칼·한미반도체·일동제약 등이다. 제외 종목은 포스코플랜텍·디와이·도레이케미칼·대원강업·퍼시스·대덕GDS·자화전자·코리아써키트·동부하이텍·일진디스플레이·송원산업·이수화학·카프로 등이다.

관련기사



코스피200은 시가총액 순위가 중요한 편입 기준으로 최근 주가가 급등하는 기업들이 늘어나면서 구성종목이 대거 바뀐 것으로 풀이된다. 전체 구성종목의 일평균 시가총액은 5조3,000억원, 일평균 거래대금은 180억원 수준이다.

코스닥기업으로 구성되는 스타지수도 30종목 중 9종목이 변경돼 지난해 6종목 대비 교체 종목 수가 증가했다. 스타지수에 새로 편입되는 종목은 동서·컴투스·이오테크닉스·로엔·웹젠·한국토지신탁·게임빌·산성앨엔에스·OCI머티리얼즈 등이다. 제외되는 종목은 SK브로드밴드·인터파크홀딩스·매일유업·메디포스트·안랩·골프존유원홀딩스·성광밴드·메가스터디·덕산하이메탈 등이다.

코스피100과 코스피50에서는 각각 2종목이 교체됐다. 코스피 100에는 호텔신라와 한전KPS가 새로 편입됐고 코스피50에는 아모레G와 코웨이가 신규 진입했다.


연승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