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대원씨아이 ‘열혈강호 앱’ 애플 앱스토어 1위

애니메이션 콘텐츠업체 대원미디어는 자회사 대원씨아이가 지난달 스마트 앱으로 출시한 ‘열혈강호 앱’ 이 앱스토어 도서부문 1위에 올랐다고 25일 공식 발표했다. 특히 아이패드용 열혈강호 앱은 아이폰용과 마찬가지로 도서다운로드 부문 1위는 물론 실시간 매출 1위를 기록하는 등 신규서비스가 매출로 직결되는 성과를 보였다고 전했다.


실제로 이용자가 무료 앱을 사용하다 추가로 유료콘텐츠를 구매하는 비율이 5~10%로 낮은 반면, 열혈강호 앱의 경우 유료구매율(무료 앱에서 유료 만화 콘텐츠를 구입하는 비율)이 16% 이상으로 높게 나타나 실시간 매출향상을 견인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회사관계자는 “콘텐츠 구매 뿐 아니라 대여부분 또한 확장시켜 다양한 가격정책을 통해 고객들이 다양한 조건에서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지난달 7일 출시된 열혈강호 앱은 아이폰과 아이패드용으로 각각 출시되어 현재까지 발매된 최신작 포함 총 58권을 선명한 고화질로 상용화한 바 있다. 연내에는 열혈강호 중국어 버전을 출시해 홍콩 및 중화권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며, 여아 타깃의 ‘반지 앱’ 출시 등 우량 콘텐츠 기반의 다양한 앱 개발과 전자책 등 장르와 타깃에 맞춘 다채로운 서비스를 전개할 방침이다.

대원미디어 함욱호 대표는 “지난달 25일 대원씨아이를 전격 인수하면서 우량한 만화콘텐츠를 기반한 사업다각화와 종합 애니메이션 그룹으로의 도약을 약속한 지 한 달만에 실질적인 인수 시너지의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열혈강호 앱이 스마트폰 대중화와 콘텐츠 경쟁력에 힘입어 유료구매율이 20%에 육박하는 등 디지털 콘텐츠 상용화의 첫 단추를 채운 만큼, 향후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오늘닷컴’ 도 성장잠재력이 큰 수익모델로 조기 정착할 것으로 본다”고 자신했다.


이재유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