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박주선 전비서관] 특검팀에 자진출두, 유출경위등 밝혀

특검팀은 이날 朴전수석이 자진출두함에 따라 문건유출 경위 배정숙(裵貞淑)전통일부장관부인이 폭로한 문건이 사직동팀의 보고서인지 등에 대한 조사를 벌였다.朴전비서관은 특검에서 『사직동팀 최종보고서는 김태정(金泰政)전법무장관에게 전달했지만 裵씨가 공개한 최초보고서로 추정되는 문건은 전달하지 않았다』고 종전주장을 되풀이 한 것으로 알려졌다. 朴비서관은 이날 출두에 앞서 배포한 자료를 통해 『이유여하를 불문하고 대통령에게 보고한 사직동팀 내사결과 보고서를 金전법무장관에게 전달해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며 『진상규명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특검팀은 보고서 유출에 대한 조사를 검찰에 맡기기로 했디. 또 정일순(鄭日順) 라스포사사장에 대한 영장이 잇따라 기각됨에 따라 수사기록을 검찰에 넘겨 사법처리를 의뢰키로 했다. 홍수용기자LEGMAN@SED.CO.KR

관련기사



홍수용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