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상장.등록법인 실질주주 1,000만명 돌파

17일 증권예탁원에 따르면 작년 12월말현재 12월결산 상장.등록법인의 실질주주는 1천41만3천78명으로 전년말의 617만9천905명보다 68.5%나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실질주주는 보유주권을 증권사 등의 예탁자를 통해 증권예탁원에 예탁한 고객과기관투자가를 가리킨다. 이 가운데 579개 12월 결산상장법인의 경우 99회계연도말 실질주주가 802만9천681명으로 98년말의 584만4천347명보다 37.4% 증가했다. 또 348개 12월 결산 99 회계연도말 코스닥등록법인의 실질주주는 238만3천379명으로 98년의 33만5천558명에 비해 무려 610%나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작년에 증시활황으로 인해 주식투자인구가 급격히 증가한데다 코스닥 공모주 열풍이 불면서 코스닥등록법인에 대한 투자자들이 폭발적으로 증가했기 때문이다. 또 실질주주중 중복투자자를 제외한 실제 투자자는 330만명에 이르며 이들은 1인당 평균 3천660주와 3.8개사의 주식을 각각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추산됐다. 이와 함께 주식보유량에 따른 실질주주 분포현황을 보면 500주 이하의 주식을보유하고 있는 실질주주가 총 848만명으로 전체의 81.4%를 차지했으며 500주이상 1천주 이하 92만명(8.8%), 1천주이상 1만주이하 94만명(9.0%), 1만주이상 8만명(0.8%)으로 등으로 나타났다./연합뉴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