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엑큐리스, 씨티엘 지분 18.4%로 확대

PCB 전문업체 엑큐리스는 신주인수권 행사를 통해 씨티엘 지분 500만주를 추가로 취득한다고 8일 밝혔다. 엑큐리스는 현재 씨티엘의 최대주주로, 지난 23일 씨티엘과 합병계약을 체결하고 합병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관련기사



7일부터 이틀간 행사한 신주인수권은 씨티엘 제5회차 발행분으로 권면액은 25억원이다. 이번 신주인수권 행사로 5백만주의 신주가 발행되면서 엑큐리스의 씨티엘 보유 주식은 579만8,000주에서 1,079만8,000주로 늘어난다. 이에 따라 엑큐리스의 지분율도 10.77%에서 18.36%로 확대된다.

엑큐리스 관계자는 "향후 씨티엘 지분 추가 매입을 추진해 20% 이상 지분을 확보할 예정"이라며 "이번 신주인수권 행사는 씨티엘 최대주주로서 안정적 지위를 확보하고 해당 지분만큼 의결권도 늘려 엑큐리스와 씨티엘의 원활한 합병이 진행되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재유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