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리포트]“KCC건설, KCC 폴리실리콘 투자 확대로 수혜”-NH투자證

NH투자증권은 24일 KCC건설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7만원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강승민 연구원은 “올해 신규수주는 해외 사우디 폴리실리콘 수주를 포함해 6,000억원 내외로 양호한 수준”이라며 “향후 KCC는 폴리실리콘 국내외 투자와 폴리실리콘 잉곳, 웨이 퍼 투자, 수원 공장 부지 개발 등 향후 2015년까지 5조원의 투자가 계획되어 있어 이에 따른 KCC건설의 수주 증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또한 강 연구원은 “최근 주택사업지 인수 등을 통해 주택 수주 증가도 기대된다”며 “이를 감안한다면 올 연간 1조5,000억원 이상의 수주가 가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강 연구원은 “KCC건설의 신규수주는 착공 기준으로 수주를 인식하기 때문에 계약 기준으로 수주 인식하는 다른 건설사 대비 보수적”이라고 덧붙였다. 강 연구원은 “올 들어 LIG건설, 삼부토건, 동양건설 등 중소형건설사에 대한 재무리스크가 확대되고, 건설PF에 대한 우려가 다시 확산되고 있는 중”이라며 “KCC건설은 중소형건설사 중 가장 우수한 A0의 신용등급을 보유하고 있지만 건설사 전반의 재무리스크 우려 확대에 따른 영향으로 주가조정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강 연구원은 “중소형건설사 중 재무구조 측면에서 매우 우수해 향후 건설업종에 대한 시장의 부정적인 영향이 완화된다면 주가가 빠르게 반등할 수 있다고 판단된다”며 “적은 거래량과 보수적인 회계 정책 등에 따른 주가 할인 요인이 있지만 이를 감안하더라도 충분한 투자 매력이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김홍길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