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방송·연예

‘꽃놀이패’ 이재진, 조세호 당황하게 만든 폭탄발언 “좋아했다”

‘꽃놀이패’ 이재진, 조세호 당황하게 만든 폭탄발언 “좋아했다”‘꽃놀이패’ 이재진, 조세호 당황하게 만든 폭탄발언 “좋아했다”




‘꽃놀이패’ 이재진이 조세호가 과거 이은주를 좋아했다고 폭로해 웃음을 유발했다.


지난 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꽃놀이패’에서는 이재진이 새롭게 합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재진은 조세호를 보자마자 “과거 양배추로 활동할 때 나와 함께 인터뷰를 같이 한 적이 있다. 그때 제 친동생 은주를 진심으로 좋아한다고 했다”고 털어놨다.


그러자 조세호는 “팬으로서 좋아하나고 했던 걸 거다”라고 오리발을 내밀어 폭소케 했다.

관련기사



이재진은 이날 방송 후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오르내리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재진은 첫 촬영을 마치고 진행된 네이버 V앱 라이브를 통해 “미리 보고 와서 어떤 프로그램인지 봤지만 마음 같지 않다. 꽃길만 걷고 싶다. 꽃길만 걷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은지원은 “나랑 이야기 할 때랑은 다르다. 나한테는 뭐든 다 할 수 있다고 했었다”고 폭로해 또 한번 웃음을 유발했다.

[사진=SBS ‘꽃놀이패’ 방송화면 캡처]

장주영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