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KBS 연기대상] ‘구그달’ 진영, ‘아이가 다섯’ 성훈 남자신인상 공동 수상 “제가 오늘 시상식이 처음이라”

  • 원호성 기자
  • 2016-12-31 23:01:21
  • TV·방송
‘2016 KBS 연기대상’에서 ‘구르미 그린 달빛’의 진영과 ‘아이가 다섯’의 성훈이 남자 신인상을 공동으로 수상했다.

2016년 한 해 KBS 드라마를 총 결산하는 ‘2016 KBS 연기대상’이 31일 오후 9시 15분 박보검, 김지원, 전현무의 사회로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렸다.
[KBS 연기대상] ‘구그달’ 진영, ‘아이가 다섯’ 성훈 남자신인상 공동 수상 “제가 오늘 시상식이 처음이라”
KBS ‘2016 KBS 연기대상’ ‘구르미 그린 달빛’ 진영, ‘아이가 다섯’ 성훈 / 사진 = KBS ‘2016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구르미 그린 달빛’으로 남자신인상을 수상한 진영은 “사실 오늘 제가 연기 시상식이 처음이에요”라며 “한 번만 시상식 와보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신인상까지 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아이가 다섯’으로 남자신인상을 수상한 성훈은 “사실 오늘 정말 욕심없이, 너무 훌륭한 배우들이 많으셔서 정말 기대를 안 하고 왔습니다”라며 “라미란 선배님이 베스트 커플상 이야기를 하셔서 커플상에 조금 욕심을 내보고 있었는데, 신인상 후보에 오른지도 모르고 왔습니다”라며 함께 연기한 배우들과 제작진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 성훈은 “언제가 될지 모르지만, 이런 자리에서 항상 이야기하고 싶었던 것이 있다”며, “돈이 당장 안 되더라도 항상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스태프 분들과 배우 분들, 저도 언제나 응원합니다”라고 감동적인 수상소감을 이어갔다.

한편 ‘태양의 후예’, ‘구르미 그린 달빛’, ‘동네변호사 조들호’ 등 2016년 한 해 KBS 드라마를 총 결산하는 ‘2016 MBC 연기대상’은 31일 오후 9시 15분부터 KBS를 통해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원호성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화제집중]

ad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