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스타 TV·방송

‘너도 인간이니’ 월드컵 스웨덴 전 중계로 18일 밤 11시10분 편성

“남신Ⅲ와 소봉이도 2018 러시아 월드컵 국가대표 축구팀을 응원합니다!”

‘너도 인간이니’ 서강준과 공승연의 러시아 월드컵 응원 메시지가 공개됐다. 월드컵 중계로 내일(18일) 밤 방송되는 9~10회는 11시10분 지연 방송이 확정됐다.




KBS 2TV 월화드라마 ‘너도 인간이니’(극본 조정주, 연출 차영훈, 제작 너도 인간이니 문전사, 몬스터유니온)가 “내일(18일), 2018 러시아 월드컵 대한민국의 조별 예선 1차전인 스웨덴과의 경기 중계방송 이후, ‘너도 인간이니’ 9-10회가 밤 11시10분 방송된다”고 전했다. 이어 “국가대표팀의 첫 경기 응원하고, ‘너도 인간이니’도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한편, 첫 방송부터 몰입력 높은 전개로 시청률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는 ‘너도 인간이니’는 지난 12일 방송된 8회 엔딩으로 인공지능 남신Ⅲ(서강준)의 경호원 강소봉(공승연)이 그와의 관계 역전을 택할지, 인생 역전을 택할지 기대와 긴장감을 높였다. 해킹 때문에 제멋대로 질주하는 자율주행차를 막으려다 남신Ⅲ의 인공 피부가 파열됐고, 소봉이 그의 로봇 골조를 목격했기 때문.

관련기사



서종길(유오성)의 손을 잡은 뒤 남신Ⅲ의 경호원이 되어 그를 인간 남신(서강준)이라고 믿으며 매의 눈으로 일거수일투족을 감시했던 소봉. 하지만 남신의 약점을 자아 끌어내리려는 종길의 계략을 깨달았고, 미안하다는 말에 아무런 반문 없이 “진심을 말해줘서 고마워”라는 남신Ⅲ의 한 마디에 생각을 바꾸게 됐다. 남신Ⅲ를 지켜보던 태블릿 PC를 버리고, 경호원을 그만두겠다고 선언한 것.

애써 외면했던 양심의 가책과 미안함에 남신Ⅲ의 곁을 떠나려 했지만, 아이러니하게도 그의 정체를 목격하고야 만 소봉. 과연 그녀는 남신Ⅲ의 비밀을 묻어두는 관계 역전을 선택할까. 아니면 종길에게 비밀을 보고, 인생 역전을 택할까. 남신Ⅲ와 소봉, 이들의 제2라운드가 펼쳐질 ‘너도 인간이니’. 내일(18일) 밤 11시 KBS 2TV 제9~10회 방송.

최주리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