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에이비식스 이대휘 “목숨 걸고 나왔다..워너원은 분신같은 존재”

그룹 에이비식스(AB6IX) 이대휘가 워너원 활동으로 얻은 점에 대해 말했다.

에이비식스는 2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홀에서 데뷔 앨범 ‘B:COMPLETE (비컴플릿)’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에이비식스는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신인 임영민, 김동현, 박우진, 이대휘와 비밀병기 전웅으로 구성된 5인조 그룹이다. 이 중 박우진과 이대휘는 워너원으로 1년 6개월간 활동했으며 임영민과 김동현은 듀오 MXM으로 활동을 이어왔다.

타이틀곡 ’BREATHE(브리드)’는 강렬한 딥하우스 장르의 곡으로 멤버 이대휘가 프로듀싱, 작사 작곡한 곡으로 임영민과 박우진 역시 직접 랩 메이킹에 나섰다.


이대휘는 “신인이 모든 앨범을 책임지고 제작하는 것에 대한 부담이 있었다. 저희 브랜뉴 대표님도 많이 조언해주고 멤버들끼리도 많은 논의 끝에 완성된 음악이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우리 다섯명 다 목숨걸고, 사활 걸고 나왔다. 브랜뉴뮤직도 그렇다. 오랜만에 무대에 서서 긴장되는데 열심히 하겠다”라고 당찬 각오를 밝혔다.

또한 이대휘는 워너원 활동을 언급하며 “워너원은 저희에게 분신같은 존재다. 저희가 앞으로 활동하는데 플러스가 될 것 같다.”고 의미를 짚었다.

에이비식스는 22일 오후 6시 데뷔 앨범 ‘B:COMPLETE (비컴플릿)’을 공개하고 활동에 나선다.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