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경리 '안 벗어도 비키니보다 섹시해' 래시가드 사진에 '심쿵'

경리 인스타그램


가수 경리가 래시가드로 섹시한 매력을 한껏 자아냈다.

경리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경리는 몸은 화이트, 어깨와 팔은 연한 녹색의 투톤 래시가드를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늘씬한 S라인 몸매와 핫팬츠 아래로 살짝 드러낸 각선미가 섹시함을 극대화한다.



팬들은 “바비인형 같다 진심, 너무 이뻐 사랑스러, 래시가드 이렇게 잘 어울리는 사람은 박경리뿐” 등의 댓글로 미모를 칭찬하고 있다.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