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日 외무성 "한일 외교장관, 21일 베이징서 만난다"

한중일 3국 외교장관 회담 계기로 만남 예정

강경화 외교부 장관(왼쪽)이 1일 오전(현지시간) 태국 방콕 센타라 그랜드호텔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 양자회담을 하기에 앞서 취재진의 철수를 기다리고 있다. /방콕=연합뉴스


한국과 일본 외교장관이 오는 21일 베이징에서 회담한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19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은 일본 외무성의 발표를 인용해 한일 관계가 악화하는 가운데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이 베이징에서 강경화 한국 외교부 장관을 면담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통신은 이번 회동이 왕이 중국 외교부장까지 참여하는 한-중-일 3국 외교장관 회담을 계기로 열린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전희윤 기자
heeyou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