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ICT

건보공단, 소비자단체협의회와 간담회··“지역사회 통합돌봄 사업 안착시킬 것”

김용익(가운데)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이 26일 주경순(왼쪽 다섯번째)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회장 등 소비자단체 대표자들과 간담회를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건보공단


국민건강보험공단이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등 소비자단체 대표들과 간담회를 진행하고 지역사회 통합돌봄 사업을 위한 소통을 다짐했다.

건보공단은 26일 김용익 공단 이사장과 주경순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회장 등이 만나 이 같은 내용의 간담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병원이나 요양시설과 같은 대규모 시설 중심 사회서비스 체계를 지역사회 중심의 서비스 제공으로 전환하기 위한 통합돌봄(커뮤니티 케어) 선도사업, 장기요양 재가수급자의 병원진료 시 필요한 차량 등을 제공 하는 이동지원서비스 시범사업에 대한 의견이 교환됐다. 또 병원 의료서비스를 받기 어려운 노인요양시설 입소자에게 24시간 필요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요양실 시범사업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이날 양측은 소비자의 건전한 소비의식 함양과 국민의 보건의료 증진을 위해 협조체제를 구축, 상생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기로 뜻을 모았다.

김용익 건보공단 이사장은 “지역사회 통합돌봄 사업 등이 성공적으로 안착될 수 있도록 이해당사자와 적극적으로 소통할 것이며 소비자·시민단체와의 교류협력 또한 더욱 활성화할 것”이라며 “건강보험이 과다한 의료비로 인한 가계파탄 방지 등 사회안전망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할 수 있도록 ‘의료비 걱정에서 자유로운 사회’를 만드는 데 공단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주경순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회장은 “건강보험 보장성을 선진국 수준으로 높여 건강보험이 사회안전망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할 수 있게 하여 국민 모두가 돈이 없어서 치료를 제대로 받지 못 하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박홍용 기자
prodig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