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경찰, 설리 부검 1차 결과.."타살 협의점 없다"

경찰이 가수 겸 배우 설리(본명 최진리, 25)의 부검 결과 범죄협의점이 없다는 1차 결과를 전했다.

사진=서울경제스타 DB


경기 성남수정경찰서는 오늘 16일 설리를 부검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으로부터 “최씨에 대한 1차 부검결과, 외력이나 외압 등 기타 타살 협의점은 발견되지 않았다”는 의견을 구두소견으로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경찰은 다만 극단적인 선택으로 사망할 경우 나타나는 전형적인 흔적은 발견됐다고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정밀 부검 결과가 나오기까지는 시간이 좀 더 걸리겠지만 현재까지 범죄를 의심할만한 부분은 없다”고 말했다.

이에 경찰은 조만간 설리가 극단적인 선택으로 사망한 것으로 결론 내리고 ‘공소권 없음’으로 수사를 마무리 할 예정이다.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