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공식] 한지완, OCN 새 오리지널 '루갈'로 데뷔 이래 첫 주연

배우 한지완이 OCN 새 오리지널 ‘루갈’ (연출 강철우, 극본 도현)의 주연 꿰찼다.

사진=지트리크리에이티브


OCN ‘루갈(연출 강철우, 극본 도현)’은 웹툰 ‘루갈’을 바탕으로 하는 휴먼액션 히어로 드라마다. 전국구 폭력조직에게 사랑하는 아내뿐만 아니라 자신 또한 두 눈을 잃고 살인범으로 몰린 엘리트 경찰이 특수조직 루갈의 바이오생명공학 기술로 특별한 능력이 있는 인공눈을 얻은 후, 범죄조직을 소탕해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한지완은 극 중 아르고스의 회장 고용덕의 여자 ‘최예원’ 역을 맡았다. 한지완이 연기할 최예원은 청순한 외모와 대조되는 팜므파탈 매력을 가진 캐릭터로 범죄조직 보스의 여자다운 강단 있고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지완은 전작인 tvN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 자연스러운 연기와 청순한 외모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짝사랑하는 연기에 대해 늘 고민하며 노력했던 한지완은 자칫 시청자들로 하여금 미움받을 수 있는 ‘주인공의 첫사랑’이라는 역할을 오히려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역할로 탈바꿈하며 자신을 낮추지 않으면서도 남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 쿨한 짝사랑녀 ‘정다인’을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를 통해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준 한지완이 이번 작품 ‘루갈’을 통해서 어떠한 연기를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지완은 소속사 지트리크리에이티브를 통해 “데뷔 후 첫 주연이라 부담도 되지만 설레는 마음이 더 크다. 전보다 더 발전된 모습으로 시청자분들께 인사드리고 싶어 열심히 준비 중이다.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 드린다.”며 첫 주연에 대한 소감과 새로운 연기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

한편, OCN 새 오리지널 ‘루갈’은 내년 상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