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공식입장] 고(故) 구하라 측, 조문 일정 26일 자정까지로 정정

고(故) 구하라 측이 조문 일정을 정정했다.

사진=서울경제스타DB


고(故) 구하라 측은 25일“서울성모병원(강남성모병원) 장례식장 1호실에서 25일 오후 3시부터 27일 밤 12시(자정)까지라고 안내해 드린 팬 분들과 언론 관계자 분들의 조문 일정을 25일 오후 3시부터 26일 밤 12시(자정)까지로 정정한다”고 밝혔다.

한편 구하라는 지난 24일 오후 6시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으며 경찰은 유족과 현장상황 등을 조사한 결과 타살 정황이 없다고 보고 부검을 하지 않기로 했다.

유족 뜻에 따라 모든 장례 절차는 비공개로 진행한다.

故 구하라 씨 조문관련 안내

안녕하세요.


고(故) 구하라 씨의 조문 정보 관련하여 정정 안내드립니다.



앞서, 서울성모병원(강남성모병원) 장례식장 1호실에서 25일 오후 3시부터 27일 밤 12시(자정)까지라고 안내해 드린 팬 분들과 언론 관계자 분들의 조문 일정을 25일 오후 3시부터 26일 밤 12시(자정)까지로 정정합니다.

# 팬 분들과 언론 관계자 분들 조문 정보

장소: 서울성모병원(강남성모병원) 장례식장 1호실

시간: 11월 25일 15시 - 26일 밤 12시(자정)까지 가능

혼선이 빚어지지 않도록 정정을 요청드리며 더불어 애통한 비보로 슬픔에 빠진 유가족분들을 위해 현재 수사 과정에서 나오는 루머 및 추측성 기사들은 자제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끝으로, 안타까운 비보에 깊은 애도를 표하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