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공식입장] 故 구하라 측, 조문 못한 팬들 위해 납골당 정보 공개

故 구하라 측이 납골당의 위치를 공개했다.



오늘(27일) 구하라 측은 “지난 25일 고(故) 구하라 씨의 조문 일정이 27일 자정에서 26일 자정으로 정정됨에 따라 조문을 계획하셨던 국내외 많은 팬분들께 혼선을 드리게 된 점 사과드린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조문 일정 이후에 고인을 추모하고자 멀리 해외에서 오시는 분들과, 조문하시지 못한 분들을 위해 납골당 정보를 전달드린다”며 구하라의 납골당 위치는 분당 스카이캐슬 추모공원이라고 알렸다.

한편 구하라는 지난 24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신변을 비관하는 내용이 담겨있는 메모가 발견됐으며 범죄 혐의점이 없다고 판단, 유족의 뜻을 존중해 부검은 하지 않기로 했다.

오늘(27일) 오전 구하라의 발인식이 비공개로 엄수됐다.

다음은 고(故) 구하라 씨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지난 25일 고(故) 구하라 씨의 조문 일정이 27일 자정에서 26일 자정으로 정정됨에 따라 조문을 계획하셨던 국내외 많은 팬분들께 혼선을 드리게 된 점 사과드립니다.

더불어 조문 일정 이후에 고인을 추모하고자 멀리 해외에서 오시는 분들과, 조문하시지 못한 분들을 위해 납골당 정보를 전달드립니다.

# 고(故) 구하라 씨 납골당 정보

장소: 분당 스카이캐슬 추모공원

안타까운 비보에 함께 슬퍼해 주시고 추모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