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공식] 조윤서, 영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출연한다…최민식과 호흡.

조윤서가 영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에 출연한다.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박동훈 감독)는 신분을 숨긴 채 자사고 경비원으로 살아가는 탈북한 천재 수학자 ‘학성(최민식 분)’과, 수포자 고등학생 ‘지우(김동휘 분)’가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 조윤서는 지우의 같은 반 친구 ‘박보람’ 역을 맡아 최민식, 김동휘와 호흡을 맞춘다.

/사진=킹엔터테인먼트


보람은 부유한 집안의 아낌없는 서포트로 대한민국 상위 1% 학생들이 모인 자사고에 진학한, 누군가에는 부러움의 대상으로 비춰지지만 내면에는 나름의 고민을 안고 있는 인물이다.


조윤서는 “이렇게 좋은 작품에서 존경하는 선배님들, 멋진 배우 분들과 함께 연기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 영화 속에서 보람이가 맡은 역할을 잘 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준비 중이니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는 출연 소감을 전했다. 실제로 조윤서는 촬영 전 치밀한 캐릭터 분석은 물론, 생에 첫 단발로 헤어스타일에 변화를 주며 보람 캐릭터로의 완벽 변신을 위한 노력을 쏟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012년 SBS ’가족의 탄생’으로 데뷔한 조윤서는 tvN ’응답하라 1994’, tvN ’연애조작단;시라노’, MBN ’천국의 눈물’, KBS ’오늘부터 사랑해’, SBS ’딴따라’, TV조선 ‘대군-사랑을 그리다’ 등에 출연해 청순한 첫사랑녀부터 거침없는 악역까지 다양한 캐릭터를 안정적인 연기로 소화했다.

영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는 오는 12월 2일 크랭크인 후 2020년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