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정당·정책

'재선' 김선동, 한국당 원내대표 출사표…"당 혁신 앞장"

한국당 원내대표 경선 ‘5파전’



김선동(사진) 자유한국당 의원이 7일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하기로 했다.

김 의원은 “여러 의원들의 뜻을 받들어서 당의 혁신과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무거운 짐을 들기로 결심했다”며 오는 9일 열리는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하겠다고 밝혔다.


재선인 김 의원의 출마는 초·재선 의원들의 권유에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한국당 원내대표 경선 후보는 앞서 출마 선언을 한 심재철(5선)·유기준(4선)·강석호(3선)·윤상현(3선) 의원을 포함해 모두 5명이다.

심 의원은 김재원(3선) 의원을, 강석호 의원은 이장우(재선) 의원을 각각 정책위의장 러닝메이트로 낙점했다. 원내대표 경선 후보 등록은 이날 오후 5시까지다.

안현덕 기자
alway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부 안현덕 기자 always@sedaily.com
언론이 진실을 보도하면 국민들은 빛 속에서 살 것이고, 언론이 권력의 시녀로 전락하면 국민들은 어둠 속에서 살 것이다. 김수환 추기경의 말입니다. 언제나 진실을 찾아 발로 뛰겠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