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中 9개 지방정부·기관, 한국에 마스크 24만여장 기부

중국 장쑤성 창저우시 우진구 관계자들이 온라인 기부식을 통해 한국에 마스크 등 방역용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제공=KOTRA


중국의 9개 지방정부와 기관, 기업이 한국에 마스크 24만4,000장과 방호복 2,000벌을 기부했다고 KOTRA가 17일 밝혔다.


KOTRA는 이달 초 중국 지방정부의 기부 의향을 확인하고 현지 무역관을 통해 지방정부, 유관기관의 기부 수요를 파악했다. 그 결과 장쑤성 창저우시 우진구, 허난성 정부 등 9개 지방정부와 기관, 기업으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물품을 받았다. 기부물품은 한국으로 배송 중이며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대상 지역에 배포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중국 지방정부는 어려움을 겪을 때 도움을 준 대한민국 정부에 감사를 표하며 “힘을 합쳐 어려운 상황을 함께 이겨내자”고 밝혔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도 한·중 양국은 기부를 통해 협력 채널을 강화하고 있다”며 “이번 협력을 계기로 보다 긴밀한 경제통상 관계로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재용 기자
jyle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