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속보) 인천서 확진자 15명 이상 추가 발생…상당수 교회 부흥회 관련 추정

인천시 서구 한 초등학교에 마련된 임시 선별진료소에 학생·학부모들이 검사를 기다리며 줄지어 서 있다. /연합뉴스


인천에서 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15명 이상이 발생해 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인천시 등에 따르면 이날 추가로 확진되거나, 확진된 사실이 공개된 코로나19 환자는 미추홀구·부평구·연수구·중구·서구 등지 거주자로 15명이 넘는다.

관련기사



방역 당국은 지난 28일 인천시 미추홀구 한 교회 부흥회에서 집단 감염이 이뤄진 것으로 보고 있다. 이 부흥회에는 앞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부평구 모 교회 목사 A(57·여)씨도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가 확진자 중 연수구 선학동 거주자(52·여)는 28일 미추홀구 교회에서 A목사와 접촉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 확진자는 지난달 31일 미추홀구 보건소에서 검사를 받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김민혁 기자
mineg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