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일반

현대차, 더 뉴 코나 2.0 가솔린 모델 출시…가격 1,962만원부터

현대차의 더 뉴 코나


현대자동차는 더 뉴 코나의 라인업에 2.0 가솔린 엔진 모델을 추가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10월 더 뉴 코나의 가솔린 1.6 터보 모델과 1.6 하이브리드 모델, N 라인을 출시한 데 이어 이번에 2.0 가솔린 모델을 새로 내놓은 것이다.


2.0 가솔린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2.0 자연흡기 가솔린 엔진에 스마트스트림 무단변속기(IVT)를 탑재해 149마력의 성능을 낸다. 복합연비는 13.6㎞/ℓ다.

관련기사



가격은 스마트 1,962만원, 모던 2,175만원, 인스퍼레이션 2,648만원(개별소비세 3.5% 기준)으로, 1.6 가솔린 터보 모델보다 70만원가량 낮다.

현대차는 더 뉴 코나 시승 고객을 대상으로 방향제 등 차량용 아이템을 제공하는 출시 기념 이벤트도 진행한다. 또 출고 고객 중 현대 디지털키 앱 회원 400명을 선정해 차량을 비대면으로 받아 세차한 뒤 돌려주는 ‘픽업 앤 세차’ 서비스 이용 쿠폰을 증정한다.


김능현 기자
nhkimch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