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세계 최대 카지노社 샌즈그룹 아시아에 '올인'…라스베이거스 베네시안 등 7조원에 매각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베네시안 호텔앤드카지노. /AP연합뉴스


세계 최대 카지노 회사인 샌즈그룹이 미국 네바자주 라스베이거스에 있는 베네시안 카지노 리조트와 팔라조, 샌즈 엑스포 컨벤션센터를 62억5.000만달러(약 7조325억원)에 매각한다.

3일(현지시간) CNBC 등 미국 언론에 따르면 미 부동산 투자사인 VICI 프로퍼티스가 베네시안 카지노 리조트와 샌즈 엑스포 컨벤션센터 등을 40억달러에 인수하고 대체투자 운용사인 아폴로 글로벌 매니지먼트가 카지노 리조트의 운영권을 22억5,000만달러에 사들이기로 했다.



샌즈 그룹은 이번 매각으로 라스베이거스 카지노 영업에서는 완전히 철수한다. 그러나 베네시안과 엑스포센터, 팔라조 등의 사업장 이름은 계속 유지되며 그룹 본사 역시 라스베이거스에 남는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로버트 골드스타인 최고경영자(CEO)는 앞으로 아시아 지역이 회사 성장에 한층 더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이며 마카오와 싱가포르가 그 중심에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업계 전문가들은 이번 매각으로 샌즈 그룹이 사실상 미국 영업을 중단하게 될 것이라면서 샌즈 그룹은 아시아 중시 정책을 이어가면서 온라인 도박산업에 대한 투자도 확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샌즈 그룹은 두 달 전 사망한 셸던 애델슨 창업자 겸 회장 때부터 아시아 진출을 강화했으며 현재 마카오에 샌즈 마카오 리조트, 싱가포르에 마리나베이 샌즈 호텔을 각각 운영하고 있다.

금융정보업체 레피니티브에 따르면 샌즈 그룹은 지난해 마카오와 싱가포르에서 각각 전체의 48%와 35%의 매출을 올렸다.

/맹준호 기자 next@sedaily.com


맹준호 기자
nex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