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동향

LH, 포항블루밸리 등 올 임대산단 7개 지구 공급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올해 전국 7개 지구에 임대 산업단지 14만 9,000㎡를 공급한다고 12일 밝혔다.

임대 산단은 중소기업·외국인 투자 기업·해외 유턴 기업 등의 입지 비용을 줄여 기업이 안정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장기간 저렴한 임대료로 임대하는 산업단지다. 5년 단위로 최장 50년 임차할 수 있으며 연간 임대료는 분양가격의 1~3% 수준이다.



이번에 공급하는 임대 산단은 경북 포항 포항블루밸리(5만㎡)를 비롯해 충남 당진 석문국가산단(3만 7,000㎡), 광주 북구 광주첨단2(3만 2,000㎡), 경기 오산 오산가장2(1만 4,000㎡), 충북 충주 충주산단(8,000㎡), 전북 정읍 정읍첨단(4,000㎡), 전북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4,000㎡) 등 7곳이다. 공급 물량이 가장 많은 포항블루밸리는 임대료가 분양가의 1% 수준인 3.3㎡당 5,600원으로 저렴하다. 영일만항·구룡포항·포항공항과 가깝고 대구~포항 고속도로·포항~울산고속도로 등을 이용할 수 있도록 교통망도 잘 갖춰져 있다.

관련기사



LH는 이 밖에 물류 수요 증가에 따라 물류 인프라 확장이 필요한 기업을 위해 천안 물류단지 내에 ‘공공 물류센터’도 건립한다. 지상 3층 규모로 상온·저온 창고, 소호(SOHO) 창고와 하역장, 사무실 등으로 구성된다. 올해 11월에 착공해 2022년 하반기 공급 예정이다.

한편 LH는 지난해 7월 이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 감소, 직원 고용난 등 기업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임대 산업단지 입주 기업을 위해 임대료를 25% 인하하고 있다.

/진동영 기자 jin@sedaily.com


진동영 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