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마켓

유럽중앙은행, 기준금리 0% 동결

채권 매입 규모 및 속도도 유지

크리스틴 라가르드 유럽중앙은행(ECB) 총재./로이터연합뉴스


유럽중앙은행(ECB)이 기준금리를 0%로 동결했다.



10일(현지 시간) 미 경제방송 CNBC에 따르면 ECB는 이날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통화정책회의를 연 후 기준금리를 0%로 동결한다고 밝혔다. 예금금리와 한계대출금리 역시 각각 -0.5%와 0.25%로 유지한다.

관련기사



ECB는 회의 후 성명을 통해 “인플레이션 전망치가 견고하게(robustly) 2% 이하 수준에 수렴할 때까지 현재의 낮은 기준금리 수준에 머무를 것”이라고 밝혔다. 일각에서 우려되는 인플레이션 우려를 일축한 것이다.

코로나19 대유행에 대응하기 위한 돈 풀기 규모와 속도도 유지한다. ECB는 팬데믹긴급매입프로그램(PEPP)에 따라 적어도 내년 3월 말까지 1조 8,500억 유로(약 2,513조 원) 규모의 채권을 매입한다. 목표물장기대출프로그램(TLTRO Ⅲ)을 통한 유동성 공급을 지속하고 자산매입프로그램(APP)도 월 200억 유로 규모로 지속한다.

/곽윤아 기자 ori@sedaily.com


곽윤아 기자
or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